홍서범 "흠잡을 데 없어"
애절한 무대 선사
천단비 vs 황치열 대결
천단비 / 사진 = KBS 영상 캡처
천단비 / 사진 = KBS 영상 캡처


감성 보컬리스트 천단비가 '실버들'로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가수 천단비가 오늘 26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다. '부부 아티스트' 2부로 진행된 이날 방송에서 김신영은 "저는 정말 이 분의 목소리를 갖고 싶다"며 천단비를 소개했다.

천단비는 "1회부터 코러스로 출연했었다"며 '불후의 명곡'과 남다른 인연을 밝혔다. 이현과는 오래 알고 지냈던 사이로, '불후의 명곡'에서 재회해 눈길을 모았다. 두 사람은 스스럼없이 농담을 건네는 모습으로 절친한 친분을 과시했다.

희자매의 '실버들'을 선곡한 천단비는 2승에 도전하는 황치열과 맞붙게 됐다. 천단비는 "3년 3개월 만에 나왔는데 우승 한 번만 달라"며 강렬한 승부욕을 드러냈다.

천단비는 첫 소절부터 애절한 감성으로 남다른 몰입감을 자아냈다. 폭발적인 가창력을 과시한 천단비는 원곡의 애달픈 감정을 고스란히 담은 '실버들' 무대로 모두의 감탄을 유발했다.

김효선은 천단비의 무대에 "이 곡이 원래는 김소월의 시 '실버들'이었다"며 "너무 잘 들었다. 깜짝 놀랐고, 단비가 계속 내리길 바란다"라고 호평을 남겼다. 홍서범은 "역시 기본기가 탄탄하다"면서 "흠 잡을 데가 없었다"고 극찬했다.

천단비가 출연한 '불후의 명곡'의 '부부 아티스트' 2부에서는 황치열, 신유&신미래, 나태주, 브레이브걸스, AboutU(어바우츄)가 무대를 장식하며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했다.

한편, 천단비는 지난 2일 구본수와 함께한 신곡 '우리에게'를 발매했으며 꾸준히 음반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