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전 자축 홈파티
텐션 한도초과 현장
"기계가 이상한 듯"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브레이브걸스가 속마음 토크를 펼친다.

2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59회에서는 컴백을 앞두고 진실 게임에 나선 브레이브걸스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브레이브걸스는 신곡 '치맛바람' 컴백을 앞두고 민영의 집에 모여 자축 홈파티를 즐긴다. 앞선 방송에서도 지칠 줄 모르는 하이 텐션으로 웃음을 안겼던 브레이브걸스는 이날 홈파티에서도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텐션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홈파티의 분위기가 무르익은 가운데, 브레이브걸스는 무려 거짓말탐지기까지 동원해 속마음 토크에 나선다. 특히, 단발좌 유나는 "점찍어둔 누군가가 있다"라는 질문에 진심으로 당황한 모습을 보여 멤버들을 놀라게 한다. 과연 유나에게 짝사랑하는 남자가 있는 것일지. 유나가 당황한 사연은 무엇일지. 속마음 토크의 전말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 외에도 멤버들은 서로에게 유쾌 살벌한 질문 공세를 퍼부어 시청자들에게 꿀잼을 선사한다. 메보좌 민영 역시 "오해하지 마세요. 기계가 이상한 것 같다"라면서 새빨개진 얼굴로 진땀을 흘려 폭소를 자아낸다는 후문. 민영을 당황하게 만든 질문은 무엇이었을지 본방송이 기다려진다.

브레이브걸스의 무대 밖 리얼 일상과 속마음을 만날 수 있는 '전지적 참견 시점' 159회는 26일 밤 11시 1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