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들 첫 방송 소감
PD "특별한 반전 有"
"끝까지 시청 부탁"
유재석 "'식스센스2' 다시 할 수 있어 감사한 마음" [일문일답]


tvN ‘식스센스2’ 멤버들이 첫 방송을 앞두고 설레는 소감을 밝혔다.

‘식스센스2’는 이색적인 주제의 장소나 인물들을 찾아 다니며 오감을 뛰어넘은 육감을 발휘해 진짜 속에서 가짜를 찾아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MC 유재석, 오나라, 전소민, 제시, 미주에 이어 배우 이상엽이 새롭게 고정으로 합류한 가운데 배우 하석진과 2PM 준호, EXO 카이 등 화려한 게스트 라인업이 더해지며 금요일 저녁 유쾌한 웃음을 예고하고 있다.

드디어 베일을 벗는 오늘(25일) 방송에는 놀라운 가격의 음식들이 차례로 등장해 멤버들은 물론 시청자들을 현혹시킬 예정이다. 특히 첫 회 게스트로는 배우 온주완이 출격해 여유로운 미소 뒤의 날카로운 관찰력과 꿋꿋한 뚝심으로 큰 활약을 예고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과연 진짜 속에 숨겨진 가짜를 맞춰내야만 얻을 수 있는 금감(금으로 만든 감)을 쟁취할 첫 번째 주인공은 과연 누가 될 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프로그램의 연출을 맡은 정철민 PD는 “한층 업그레이드 된 멤버들의 케미부터 진짜 같은 가짜들의 행렬들이 여러분의 육감을 자극할 것”이라며 “오늘 방송에는 아주 특별한 반전까지 준비했으니 끝까지 시청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다음은 멤버들의 첫 방송 소감 일문일답이다.

유재석: 지난 시즌에 이어 ‘식스센스2’를 다시 할 수 있게 돼 기쁘고 시청자 분들에게 정말 감사한 마음입니다. 덕분에 시즌2가 이어진만큼 멤버들과 더 재미있는 방송을 만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나라: 오래 기다려주시고 많은 기대해주신 시청자분들에 부응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했습니다. 제작진이 치밀해진만큼 저희는 더 끈끈해졌습니다. 치밀과 끈끈 중에 어떤 게 이길지 기대해주세요.

전소민: 무엇보다 우리의 케미가 더 끈끈하고 돈독해졌어요. 시즌 1보다 녹화가 훨씬 재밌어요. 저의 이번 시즌 목표는 출연진 1등인데, 달성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이번 시즌에는 절대 봐주지 않겠다고 다짐하고 있어요. 스케일도 다르고 볼거리도 많고 해서 보시면서 놀라우실 것입니다. 첫 방송에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제시: 더 힘들어지고, 더 정신 없어지고, 더 친해지고, 그리고 더 싸움이 많아졌어요. 많이 기대해주시고, 정말 이전 시즌보다 훨씬 더 제작진분들이 과격하게 준비를 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멘탈이 나갔지만 여러분 많이 기대해주시고 즐겨주세요. 커몬!

미주: 정말 오래 기다려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리고, 시즌2는 더욱 강하게 돌아왔습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저도 많이 기대하고 있습니다.

‘식스센스2’는 오늘(25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