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수진, 도심 속 그린뷰 새 집 공개
'금손' 경수진, 캣 타워 설치에 실수 연발
'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배우 경수진이 도심 한 가운데 그린 뷰를 자랑하는 새 집을 공개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경수진은 최근 신당동으로 이사했다고 밝힌다. 새 집은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디자인과 모던함이 돋보이는 ‘미드 센추리 모던’ 스타일로 꾸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경수진은 MBC ‘구해줘! 홈즈’에 나왔던 집으로 이사를 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 시킨다.

은을 좋아하게 됐다는 ‘실버 마니아’ 경수진은 실버와 다양한 컬러로 포인트를 준 새 집의 인테리어를 공개해 기대를 모은다.

경수진은 이사를 하면서 같이 살게 된 반려묘 호두를 위해 캣 타워 설치에 나선다. 금손 능력자인 경수진은 연이은 실수에도 당황한 기색 없이 작업에 몰두했다고 해 무사히 캣 타워를 완성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경수진은 ‘경반장’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거침없는 폭풍 드릴질로 2인용 식탁을 4인용 식탁으로 확장하는 명불허전 손재주까지 뽐냈다는 후문이다.

이사 후 처음으로 본격적인 동네 구경에 나선 경수진은 점집을 찾아 타로점으로 이사운을 확인한다. 기대에 찬 표정으로 타로 카드를 뽑은 경수진은 소름 돋는 결과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고 해 그녀의 타로점 결과에 관심이 집중된다.

신당동으로 이사한 경수진의 NEW 하우스와 타로점으로 본 이사운은 오는 2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