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 컨퍼런스 결승
생중계 깜짝 게스트
26일 생방송 예고
래퍼 빈지노/ 사진=BANA 제공
래퍼 빈지노/ 사진=BANA 제공


래퍼 빈지노가 미국 프로농구 중계에 도전한다.

빈지노는 오는 26일(한국시간) 오전 20-21 NBA 동부 컨퍼런스 결승 2차전 애틀랜타와 밀워키 경기의 특별 중계를 맡는다.

그는 이날 스포티비2(SPOTV2) 생중계를 통해 캐스터 김명정과 해설위원 조현일과 호흡을 맞춘다.

빈지노의 NBA 생중계 깜짝 출연 소식이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알려지자 벌써부터 많은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빈지노는 NBA 농구의 열렬한 팬으로도 잘 알려져 있으며 '농구 져지 패션'을 국내에 널리 퍼뜨린 인물이다. 지난 3월 소속사 비스츠앤네이티브스(BANA)에 새로 합류해 5년 만에 발매될 자신의 정규 2집 앨범 제목이 NBA 댈러스의 전설적인 농구 선수 '노비츠키(NOWITZKI)'가 될 것이라 예고하기도 했다.

빈지노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하는 이번 경기는 오는 26일 오전 9시 30분부터 스포티비2(SPOTV2)에서 생중계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