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모 유지 비결부터
부부생활 노하우까지
3MC 수다 삼매경
'아수라장' 예고/ 사진=SBS FiL 제공
'아수라장' 예고/ 사진=SBS FiL 제공


SBS FiL 새 예능 프로그램 '아수라장'이 3MC 박지윤 정시아 민혜연의 '수다 삼매경' 녹화 현장이 공개됐다. 세 사람은 살짝 톤이 다르지만 '핑크'로 사이좋게 의상을 맞춰 입고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아수라장'은 여성들이 궁금해하는 정보와 은밀한 토크를 만날 수 있는 'TV판 맘카페'를 지향하는 프로그램이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예고편을 통해 수위 없는 ‘29금 토크’를 예고해 뜨거운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욕망의 아이콘' 박지윤은 연핑크 상의에 진한 핑크색 치마를 입고 상큼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톤 다운된 페일 핑크의 우아한 드레스를 입은 정시아는 심플한 의상으로 가릴 수 없는 미모를 빛냈고, 똑 소리나는 가정의학과 전문의이자 '주진모 아내'로 유명한 민혜연은 쨍한 핫핑크 드레스로 눈길을 끌었다.

첫 만남인 이들은 남편, 맛집 이야기 등 수다를 선보이며 "첫 만남인데 카페에서 수다떠는 듯한 편안한 느낌이고, 확 가까워진 것 같다"고 말해 케미를 기대하게 했다. 또한 게스트가 준비해 온 간식에 갑작스럽게 먹방 수다 삼매경에 빠져 제작진을 혼란에 빠뜨렸다는 후문이다.

'아수라장'은 히트 아이템을 트렌드세터의 시선으로 리뷰하고 아는 사람만 아는 고급 정보를 전달할 예정이다. 오는 29일부터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