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불호 '민트 초콜릿'
왕빛나, 반민초단
왕빛나 향한 칭찬
'빵카로드' / 사진 = SBS FiL·NQQ 제공
'빵카로드' / 사진 = SBS FiL·NQQ 제공


'빵카로드'에 새로운 빵순이 게스트로 찾아온 배우 왕빛나가 호불호 극과극의 민초(민트 초콜릿) 맛에 "솔직히 전 잘 모르겠어요"라며 정직하기 짝이 없는 맛 평가를 내놨다.

18일 방송될 '빵카로드'에서는 새로운 게스트 왕빛나가 MC 신현준, 유민주 파티시에와 함께 서울 근교 빵 맛집 힐링 투어에 나선다. 이날 '민초러버'인 신현준&유민주는 맛볼 메뉴 중 하나로 민트 초콜릿 시폰 샌드를 골랐고, "은은한 민트초코 향이 정말 매력적"이라며 극찬했다.

그러나 평소 민초맛을 그리 좋아하지 않는다며 반(反) 민초단임을 인증한 왕빛나는 맛을 본 뒤 "저는...솔직히 잘 모르겠어요"라며 "빵의 식감은 너무 완벽한데, 민트초코 맛은 역시 치약 맛 같아서 적응이 잘 안 돼요"라고 평했다. 이에 MC 신현준은 "이런 솔직함 너무 좋다"고 말하면서도, "이 맛은 마치, '나 미스코리아예요~'라면서 대놓고 예쁜 그런 사람이 아니라 알면 알수록 참 예쁜...마치 빛나 씨 같은 그런 느낌"이라고 왕빛나에 대한 칭찬을 쏟아냈다.

이에 왕빛나는 한 순간에 태도를 180도 전환, "어머 정말요? 그렇게 괜찮아요?"라며 다시 민트 초콜릿 쉬폰 샌드에 돌진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 "민초 입문자에게도 그렇게 부담스럽지 않은 맛"이라는 유민주 파티시에의 말에 "맞아요. 매력적이네요"라며 LTE급 속도로 동의해 칭찬에 약한 반전 면모를 보였다.

MC 신현준의 특급칭찬 한 마디에 혹해 오늘부터 민초단 1일이 된 새로운 빵순이 왕빛나의 서울 근교 빵 맛집 투어는 18일 밤 9시 방송되는 '빵카로드'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