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예빈, 첫 농장 체험
"곤드레 식감 예술"
양세형 "그저 즐기는 중"
'맛남의 광장' / 사진 = SBS 영상 캡처
'맛남의 광장' / 사진 = SBS 영상 캡처


'맛남의 광장' 양세형이 곤드레 매력에 푹 빠졌다.

17일 밤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는 신입 최예빈과 백종원, 양세형이 곤드레 농장에 간 모습이 그려졌다.

백종원은 곤드레 밥 맛을 보며 "곤드레 식감이 예술이다"라고 말했다. 양세형은 "곤드레 된장국, 정말 눈물나는 맛이다"라고 감탄했다.

백종원은 "우리가 밥 먹으러 온 게 아니다. 메뉴 뭐 떠오르는 거 있냐"라고 메뉴 개발을 언급했다. 양세형은 "아무 생각이 없다. 그냥 맛있게 즐기고 있다"라며 곤드레 삼매경에 푹 빠졌다.

한편, 농민은 건 곤드레에 비해 냉동 곤드레가 보편화가 되지 않았다며 고충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