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골때녀', 16일 첫 방송
한채아X김민경X박선영X한혜진 등 출연
한채아 "차범근, 나보다 손주 보는 데 관심"
배우 한채아가 16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배우 한채아가 16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SBS 새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 출연하는 배우 한채아가 시아버지 차범근의 반응에 관해 "다치지 말라고 조언해 줬다"고 밝혔다.

16일 오후 '골때녀'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병지, 황선홍, 이천수, 최진철, 최용수와 한채아, 김민경, 박선영, 한혜진, 최여진, 에바, 안혜경이 참석했다.

'골때녀'는 여성들의 축구 도전기로,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이었던 황선홍, 김병지, 최진철, 이천수 등이 감독으로 나선다. 설 연휴 파일럿 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날 한채아는 "이번에 정규편성이 돼서 아버님(차범근)에게 말씀드렸다. 근데 딸에게 축구 보내듯이 다치지 말라고 하더라. 체력은 자기가 조절해야 되며 뛰다가 쓰러질 수 있으니 잘하고 오라고 했다"고 알렸다.

또한 "근데 그렇게 큰 관심은 없는 것 같다. 내가 축구를 하러 가면 손주를 아버님이 봐야 한다"며 "그래서 그런지, 내가 축구를 하는 것보다 손주를 보는 것에 더 관심이 많다"고 설명했다.

한편 '골때녀'는 16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