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골때녀', 16일 첫 방송
한채아X김민경X박선영X한혜진 등 출연
한혜진 "축구 때문에 엉망이 됐다"
모델 한혜진이 16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모델 한혜진이 16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SBS 새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 출연하는 모델 한혜진이 축구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16일 오후 '골때녀'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병지, 황선홍, 이천수, 최진철, 최용수와 한채아, 김민경, 박선영, 한혜진, 최여진, 에바, 안혜경이 참석했다.

'골때녀'는 여성들의 축구 도전기로,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이었던 황선홍, 김병지, 최진철, 이천수 등이 감독으로 나선다. 설 연휴 파일럿 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날 한혜진은 "이번 기회에 축구화를 처음 신어봤다. 모델들에게 축구공이란 촬영할 때 쓰는 소품이다. 우리에겐 차는 것이 아니다"라며 "지금 축구 연습을 피해서 스케줄을 잡고 있다. 그만큼 축구를 중심으로 돌아가고 있고 임하는 자세가 남다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팀 스포츠를 통해 결과를 만들어야 한다. 그러다 보니 서로의 이름을 부르면서 화내기도 한다. 운동장에서는 선후배 관계가 없어져서 신선한 충격에 빠졌다"며 "이제는 K리그도 다 챙겨보고 있다. 축구 때문에 정말 엉망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골때녀'는 16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