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한 신혼 일상
연애시절 비하인드
"정찬우가 대리 고백"
'티키타카' / 사진 = SBS 제공
'티키타카' / 사진 = SBS 제공


'티키타CAR' 이상우가 김소연과의 부부싸움 일화를 고백한다.

13일 밤 방송되는 SBS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는 이상우가 탑승, 아내 김소연과의 리얼한 신혼부부 일상을 공개한다.

이날 이상우는 "아내 김소연과 신혼 초에 부부싸움을 자주 했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상우와 김소연은 지난 2017년 결혼 이후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 손꼽히고 있다. 특히 김소연은 인성 좋기로 유명한 배우. 그런 두 사람이 어떤 일로 부부싸움을 했을지 궁금증이 집중된다.

그런가 하면 이상우는 김소연과의 연애 시절 비하인드를 털어놔 흥미를 자극한다. 이상우와 김소연은 드라마를 통해 만나 실제 결혼에 골인한 케이스. 무엇보다 이날 이상우는 김소연과 썸 타게 된 특별한 계기를 전해 눈길을 끈다. 이상우가 "컬투 정찬우가 김소연에게 취중 대리 고백을 해줬다"라고 깜짝 놀랄 일화를 공개한 것.

이어 이상우는 결혼 전 김소연과 오토바이 헬멧을 쓰고 데이트했던 사실을 털어놔 MC들을 빵 터지게 만든다. 이에 대해 이상우는 "헬멧 유리를 올리고 음식을 먹었다"라고 당시 상황을 전해 두 사람의 엉뚱한 데이트에 호기심을 유발한다.

'티키타카'는 달리는 차 안에서 펼쳐지는 신개념 드라이빙 뮤직 토크쇼. 이상우의 8차원 입담과 찐 유부 월드를 만날 수 있는 '티키타카'는 13일 밤 11시 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