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음악중심 캡처
사진=MBC 음악중심 캡처


가수 하성운이 ‘쇼! 음악중심’ 컴백 무대를 펼쳤다.

12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최근 다섯 번째 미니앨범 ‘스니커즈(Sneakers)’로 7개월 만에 돌아온 하성운이 컴백 무대에 올랐다.

‘스니커즈(Sneakers)’는 그리스 신화 속 전령의 신이자 여행의 신 헤르메스처럼 날개가 달린 스니커즈를 신고 자유롭게 떠나고 싶은 마음을 담은 곡이다. 하성운의 청량한 음색이 여행이 더욱 그리워지는 무더운 요즘 설렘을 가득 채워준다.

브라운 계열의 의상에 체크와 벨트로 포인트를 준 하성운의 모습은 새로운 세상으로 모험을 떠나는 탐험가의 모습을 연상케 했다. 매 방송마다 새로운 엔딩포즈를 선보이고 있는 하성운은 이 날 노란 미니 스니커즈로 능숙한 저글링을 선보였다. 저글링 후에는 하늘들을 위한 하트를 그려보이기도 했다.

한편 하성운은 SBS ‘인기가요’와 KBS ‘2021 평화 음악회’를 비롯해 팬사인회까지 나서며 통해 남은 주말 활발한 ‘스니커즈(Sneakers)’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