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2년여 만에 컴백
400회 특집 깜짝 손님
박나래x기안84 반응은?
'나혼자산다' 400회/ 사진=MBC 제공
'나혼자산다' 400회/ 사진=MBC 제공


방송인 전현무가 2년 3개월 만에 MBC ‘나 혼자 산다’ 400회 특집으로 깜짝 복귀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는 400회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전(前) 전회장’ 전현무가 등장한다.

지난 주 ‘나 혼자 산다’는 2049 시청률 6.5%(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해 금요일 예능 1위를 차지했다.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 자료에 따르면 ‘나 혼자 산다’가 6월 1주차 금요일 비드라마 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최근 이지훈, 2PM 준호, 남윤수, 김지석 등 무지개 신입 회원들의 화수분 같은 매력으로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사로잡았다.

2013년 3월 22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총 136명의 무지개 회원들이 출연한 ‘나 혼자 산다’는 오는 11일 400회 방송을 맞이한다.

지난 방송 말미 공개된 예고편에서 초특급 게스트가 출연할 것으로 예고돼 궁금증을 불러일으킨 가운데 ‘나 혼자 산다’ 터줏대감이자 2대 회장이었던 전현무가 컴백 소식을 알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나 혼자 산다’가 방송 400회를 맞이하는 시점에 전현무의 복귀는 더욱 의미가 깊다. 그는 노홍철에 이어 ‘무지개 모임’ 2대 회장을 맡아 2013년부터 2019년까지 ‘나 혼자 산다’의 전성기를 이끌었을 뿐만 아니라 2017년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최초로 대상을 수상했다.

제작진은 지난 8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스튜디오 촬영에 임한 전현무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하며 “007 뺨치는! 손에 땀을 쥐게 한 깜등 순간!’이라는 글을 게재해 그의 깜짝 등장에 무지개 회원들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007 작전’을 방불케 한 전현무의 서프라이즈 컴백 소식이 모두를 놀라게 한 가운데 400회를 기점으로 2년 3개월 만에 컴백하는 전현무의 ‘무지개 라이브’ 또한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또한 전현무가 재치있는 리액션과 진행으로 ‘무지개 모임’의 회장님 역할을 톡톡히 했던 만큼 하차 전 함께 호흡을 맞춘 박나래, 성훈, 기안84 등과 재회해 새롭게 보여줄 케미스트리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시청자들은 “예고에 그의 이름을 불러서는 안 돼가 전현무였나”, “전회장님 대환영”, “윌슨 목욕 레전드였는데..”, “출연자들하고 티키타카 기대돼”, “그리웠어요”등 반응을 쏟아내며 전현무의 컴백을 환영하고 있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는 11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