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악가 장철준 /사진 = MBN '보이스킹'
성악가 장철준 /사진 = MBN '보이스킹'


성악가 장철준이 준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8일 방송된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3라운드에서 장철준은 가수 정수라의 ’환희‘로 화려한 댄스 무대를 펼쳐, 준결승에 진출했다.

심사위원 킹메이커 남진은 장철준의 무대에 대해 “가요의 맛과 느낌이 잘 살았다, 연습의 흔적이 보인다”고 극찬했다.

장철준은 성악가의 고정관념을 깨고 매 라운드마다 새로운 무대를 펼치고 있다.

첫 방송에서 가수 김상배의 ‘안돼요 안돼’로 올크라운을 받았으며, 2라운드에서는 가수 김광석의 ‘일어나’로 록과 성악의 절묘한 조화를 이뤄내 ‘보이스킹’ 사상 유일한 청중평가단 만점 신화를 썼다.

장철준은 “댄스음악의 도전,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서 또 다른 도전을 시도해 보았습니다. 노래에 댄스까지 짧은시간에 만든다는게 쉬운일은 아니였습니다. 정말 무한반복 했던거 같아요 더욱더 한번의 무대가 소중하기에 최선을 다해 준비했습니다. 계속 변화해 나가는 장철준 기대 많이 해주세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1대1 대결에서 장철준은 이병철과 맞붙어 947점으로 준결승 진출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