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그룹 AOA 출신 가수 초아가 중학교 동창과의 훈훈한 우정을 자랑했다.

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스페셜 DJ로 초아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청취자의 사연을 소개하던 중 초아의 중학교 동창이 깜짝 등장했다. 그는 초아의 학창시절에 대해 "공부도 잘하고 착한 친구였다"고 전했다.

초아는 "중학교때 같은 반 친구였다. 체육복 입고있던 모습이 기억난다”며 "너무 오랜만이야. 이렇게 내가 나오는 라디오 들으면서 사연까지 보내줘서 고마워"라고 반가운 마음을 전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