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가슴 성형 의혹 뭐길래 '당당'
전진 신화 누드집 발견에 ♥류이서 당혹
/사진 = 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사진 = 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방송인 이지혜가 과거 수영장 쇼케이스를 통해 가슴 성형 의혹 해명을 했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7일 방송된 SBS '동생이몽-너는 내운명'에서 이지혜는 "옛날에 수영복 기자회견 하지 않았냐"는 MC 김구라의 말에 고개를 끄덕이며 운을 뗐다.

이지혜는 과거 솔로 활동 당시 자신에게 가슴 성형 의혹이 있었다며 '그래서 그거 증명하겠다' 했다"며 "그 때는 겨드랑이를 트니까 겨드랑이를 한 번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지혜는 2006년 7월 30일 서울 남산 타워호텔 야외수영장에서 진행된 쇼케이스에서 기자들의 요구에 따라 여러 포즈를 취하며 가슴 성형을 하지 않았음을 증명했던 바 있다.

이에 MC 서장훈은 "제가 그 쇼케이스 후에 이지혜를 만났다. 너무 황당했다. '얘가 뭐하는건가' 싶었다"고 했고, 김구라는 "쉽게 얘기해서 쇼케이스를 수영장에서 했다고 생각하면 된다"고 덧붙여 설명했다.

이지혜는 "지금 생각하면 안 한다고 했을텐데, 그 때는 회사 대표님이 해야 한다고 하고 '네가 중명을 해라'고 하고 하니까 가서 했다"며 양 쪽 팔을 들어보이며 당시 상황을 재현했다. 이어 "기자들이 증명하라고 하니까 '아 그래요?'"하며 재차 다시 한번 팔을 들어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그룹 신화 전진은 아내 류이서와 함께 옷 정리를 하다 숨겨놨던 신화의 누드집을 발견했다. 류이서는 뭔가를 숨기려는 전진의 낌새가 이상했고, 결국 신화 누드집이란 것을 알게 됐다.

옥신각신 끝에 류이서는 누드집을 손에 넣었고, 화보집을 넘기다 입을 막으며 경악했다. 전진을 포함한 멤버들의 반라 화보에 류이서는 "이거 얼마나 팔렸어? 괜찮아?"라고 물으며 놀랐다.

전진은 "세미 누드야"라며 괜찮은 척 했지만, 쑥쓰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하며 화보집을 빼앗아 금세 화보 감상을 마쳤다.

이후 류이서는 물 공포증이 있다는 전진을 위해 직접 수영 코치를 자정, 근처 수영장에서 전진에게 수영을 가르쳐줬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