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 도련님 김수로
자급자족 라이프
산 이어 바다 생활
'안싸우면 다행이야' / 사진 = MBC 제공
'안싸우면 다행이야' / 사진 = MBC 제공


'안싸우면 다행이야' 김수로가 '바다 재윤' 조재윤과 함께 다시 한번 자급자족 라이프에 도전한다.

31일 밤 방송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다시 한번 자급자족 라이프에 나선 김수로와, 새롭게 합류한 조재윤의 첫 이야기가 공개된다.

앞서 '22년 찐 절친' 신현준과 '안다행'에 출연, 만점 활약을 펼치며 시청률 상승을 이끌었던 김수로. 이번에는 '연극 전우애'로 뭉친 후배 조재윤과 손을 잡고 '안다행'의 전성기를 활짝 열어갈 전망이다.

특히 '산 생활의 정석'을 보여줬던 김수로가 이번엔 바다에서 새로운 도전에 나설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자연 만렙' 면모를 뽐내는 '바다 재윤' 조재윤과의 새로운 케미 역시 놓쳐서는 안 될 '안다행'의 관전 포인트다.

눈여겨 봐야할 부분은 또 있다. 시골 도련님 김수로와 호흡을 맞췄던 서울 도련님 신현준이 백토커로 출연하는 것. "김수로가 날 버리고 갔다"라며 스튜디오에 등장한 신현준은 매의 눈으로 김수로의 일거수일투족을 지켜보며 매운 맛 토크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안싸우면 다행이야'는 31일 밤 9시 2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