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여왕이지"
2세 예측 사진 공개
딸 낳으면 미스코리아?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살림하는 남자들2' 양준혁이 아내 박현선에게 2세를 언급했다.

29일 밤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는 양준혁·박현선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양준혁은 박현선에게 아이를 낳아달라고 말했고, 박현선은 "그럼 나 공주대접 해줄 거야?"라고 물었다. 이에 양준혁은 "공주가 아니라 여왕이지"라고 대답했다.

박현선은 "첫 딸은 무조건 아빠 닮는다고 하는데 괜찮겠냐"라고 말했고, 양준혁은 "나 닮으면 좋지. 미스코리아지"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두 사람은 미래의 2세 얼굴을 예측해볼 수 있는 어플을 찾았다. 미래의 아들 예상 사진을 본 양준혁은 "너무 귀엽다. 이렇게 나왔으면 좋겠다. 야구 시키려고 했는데 안 되겠다. 배우를 시켜야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딸의 예상 얼굴까지 본 양준혁은 "나 믿고 딸 하나만 낳아줘라"라고 아내 박현선에게 졸랐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