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 군 입대 앞둔 태민 방문해 요리 선사
/사진 =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사진 =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그룹 샤이니 태민이 뉴욕 분위기가 물씬 나는 모던한 집을 공개해 모두가 감탄했다.

28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샤이니 키는 군입대를 앞둔 태민의 집에 방문했다.

이날 태민의 집이 공개됐는데, 사방이 창문으로 뚫려 있어 각각 시티뷰, 파크뷰, 리버뷰를 볼 수 있었다. 모던한 인테리어와 고급스러운 가구 등이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모두 공개되지는 않았지만, 쓰지 않는 방도 여러 개 있었다.

이를 본 스튜디오의 개그우먼 박나래와 작가 기안84, 배우 김광규 등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특히, 김광규는 불편한 기색을 내비치며 "빨리 돌려라"라는 등의 말을해 웃음을 자아냈다.

키는 군입대를 앞둔 태민에게 참치 타다끼를 직접 만들어 식사를 함께 했다. 과거 샤이니로 함께 한 시간이 담긴 폴라로이드 사진을 꺼내 보며 옛 추억에 잠겼다.

한편, 키는 직접 레몬딜버터를 만들어 무지개 회원들에게 선사했고, 직접 수확한 파로 대파김치를 만들어 주변 이웃에게 나누는 모습으로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이밖에 이날 '나 혼자 산다'에는 배우 남윤수가 첫 등장해 자신의 일상을 공유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