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net '킹덤'
사진=Mnet '킹덤'


Mnet 예능 ‘킹덤 : 레전더리 워’에서 아이콘, 스트레이 키즈에 이은 비투비, SF9, 더보이즈, 에이티즈의 한계 돌파가 시작된다.

오늘(27일) 방송되는 ‘킹덤 : 레전더리 워’(이하 ‘킹덤’)에서 3차 경연 1라운드에 이어 각 그룹의 한계 없는 ‘노 리밋(NO LIMIT)’을 보여줄 2라운드 무대가 모두 베일을 벗는다.

지난 주 블랙핑크 리사의 지원사격과 영화 ‘데드풀’을 연상케 하는 콘셉트로 라이언 레이놀즈의 마음까지 사로잡는 등 상상을 초월하는 반응이 쏟아진 아이콘, 스트레이 키즈의 무대에 이어 비투비, SF9, 더보이즈, 에이티즈의 이야기가 펼쳐지는 것.

앞서 리드미컬한 재즈의 맛을 예고한 비투비와 섹시의 절정을 보여줄 SF9의 무대 45초 미리보기가 오픈돼 기대감을 예열했다. 그리고 이번엔 더보이즈와 에이티즈가 준비한 ‘노 리밋’이 선공개 돼 또 한 번 이목을 집중시키는 상황.

먼저 엑소(EXO)의 ‘Monster’를 선곡한 더보이즈는 한 치의 오차도 용납지 않는 ‘칼각 보이즈’로 거듭나기 위한 연습 과정을 엿보였다. 박자에 맞춘 스텝부터 팔 동작 크기까지 칼군무의 한계를 뛰어넘으려는 각고의 노력이 담긴 터. 45초라는 짧은 미리보기에서도 그 열정과 완벽함이 느껴져 과연 더보이즈가 또 어떤 무대 장인의 면모를 보여줄지 심장을 뛰게 만든다.

에이티즈는 선곡회의에 돌입한 모습이 포착됐다. 이들은 처음이자 마지막 단독 콘서트에서 팬들과 함께했던 뭉클한 추억을 되짚어보며 오직 팬들을 위한 무대를 하기로 결정, 팬들이 고른 ‘킹덤’에서 가장 보고 싶은 곡 1순위인 ‘Answer’를 택했다. 특유의 웅장함을 가진 곡에 또 어떤 새로운 도전과 에이티즈만의 서사를 담아 선보일지 기대지수가 높아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3차 경연 2라운드의 아티스트 자체 평가와 전문가 평가의 합산 순위가 공개된다. 남은 3차 경연 2라운드 무대에서도 폭발적인 에너지가 쏟아질 ‘킹덤 : 레전더리 워’ 9회는 27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