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자우림 김윤아의 일상이 공개된다. / 사진제공=tvN
'온앤오프' 자우림 김윤아의 일상이 공개된다. / 사진제공=tvN


tvN '온앤오프'에서 김윤아가 보컬이자 가족, 그리고 인간 김윤아로서의 1인 3역 일상을 공개한다.

25일 김윤아가 알찬 ON과 OFF로 찾아온다. 김윤아가 처음 선보일 ON은 자우림의 첫 유튜브 촬영 현장이다. 김윤아는 "코로나로 인해 공연을 하지 못하는 요즘, 팬들을 위한 언택트 공연을 시작하게 됐다"라고 밝힌다. 대표곡 '애인 발견!!!'으로 시작을 알린 자우림은 뜻밖에도 긴장감에 계속해서 실수를 연발하며 의외의 모습을 보인다. 하지만 이내 25년차 밴드다운 모습으로 스튜디오에 놀라움을 선사할 전망이다.

OFF가 되자 김윤아는 이른 아침 남편 김형규와 함께 하루를 시작한다. 반려동물을 포함하여 총 여섯 식구와 함께 지내고 있는 그녀는 육아 베테랑의 면모를 한껏 발휘할 전망이다. 이어 김형규와 아침식사를 준비하며 잉꼬 부부 모습을 보인다. 이들의 애정 넘치는 순간을 지켜보던 엄정화가 "모두가 꿈꾸는 결혼"이라고 말하는 등 스튜디오에 부러움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취미 생활도 늘 같이한다는 두 사람은 함께 필라테스 학원을 찾는다. 10년째 꾸준히 필라테스를 하고 있다는 김윤아는 "ON을 유지하려면 OFF 때 운동을 꾸준히 해야 한다"라고 설명한다. 평소 엄청난 카리스마로 무대를 휘어잡던 김윤아의 신선한 일면들이 펼쳐진다. 김윤아는 기구에 눕자마자 아픈 곳을 고백했고, 동작이 진행될수록 "살려주세요!"라 외치며 엄청난(?) 곡소리를 내며 웃음을 부를 전망이다.

김윤아의 OFF는 개인 작업실에서 마무리된다. 자우림 노래 대다수를 직접 작사·작곡할 정도로 남다른 음악적 열정을 가진 김윤아는 곡 작업에 매진하며 하루를 끝낼 예정이다. 작곡가 김윤아가 보여주는 프로페셔널한 OFF는 25일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앤오프' 마지막회는 25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