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공명과 NCT 도영의 화보 촬영 비하인드 /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 영상 캡쳐
배우 공명과 NCT 도영의 화보 촬영 비하인드 /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 영상 캡쳐


배우 공명의 첫 브이로그 '동형제 첫 리얼리티?라고나 할까'가 조회수 30만 회를 기록했다.

사람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배우 공명의 첫 유튜브 영상 '동형제 첫 리얼리티?라고나 할까' 콘텐츠가 누적 조회수 30만 회를 기록했다. 이번 영상에는 공명과 그의 친동생인 NCT 도영이 처음으로 함께한 화보 촬영 비하인드부터 지금껏 공개되지 않은 형제의 일상 토크까지, 두 사람의 새로운 모습이 여과 없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명은 촬영 장소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데뷔 이후 처음으로 동생하고 화보를 찍게 됐다"며 동생 도영과 함께하는 첫 화보 촬영에 설레해 훈훈한 미소를 지어내게 했다. 이어 공명은 핸드폰에 도영을 '내동생♥'으로 저장해 둔 것을 보여주며 남다른 우애를 자랑했다. 하지만 통화할 때는 간단히 용건만 주고받는 '현실 형제'의 모습을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화보 촬영장에서 만난 두 사람은 의상과 콘셉트에 맞춰 시시각각 표정과 포즈를 바꿔내는 프로페셔널한 면모로 카메라를 압도, '넘사벽 형제 아우라'를 뿜어내 팬들의 설렘 지수를 한껏 끌어올렸다. 촬영 종료 후 이뤄진 식사 자리에서 도영이 활동 공백기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자 공명이 형으로서 진지하게 조언을 건네는 모습도 포착돼 훈훈한 형제애를 보였다.

시청자들은 "내가 살면서 본 형제 중 제일 우애 깊고 잘생긴 형제", "공명이 도영한테 조언해 주는 거 내가 더 감동이다", "공명 브이로그 후속편도 얼른 제작해달라" 등 뜨거운 반응을 내비쳤다.

공명은 SBS 새 드라마 '홍천기'(가제)로 안방극장에 찾아올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