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X이용진 출연
가상 소개팅 진행
'X맨' 화제의 영상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유재석이 김종국의 짝으로 '윤은혜'를 말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성시경, 이용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송지효와 전소민은 가상 소개팅을 하기 위해 카페에 도착했다. 제작진은 남자 멤버들에게 "각 회사의 대표가 팀원들의 아바타가 되어 가상 소개팅을 진행한다"라고 룰을 설명했다.

유재석은 다른 팀 양세찬을 보며 "양사원, 외모가 좀 달리지 않나"라며 비주얼을 지적했다.

또, 유재석은 이용진의 실제 아내 이름을 언급했고, 이어 지석진의 아내와 자신의 아내 나경은을 언급했다. 유재석은 김종국을 바라보며 "그리고 저 쪽은 윤은혜 씨"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광수는 "와, 0.5초 동안 아무도 얘기 안했어"라고 말했고, 'X맨' 당시 화제를 모았던 윤은혜 귀를 막고 "당연하지"를 외쳤던 영상이 나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