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업글인간', 지난 20일 방송
허웅X이민정, 업그레이드 도전기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사진=tvN '업글인간' 방송화면
/사진=tvN '업글인간' 방송화면


tvN '업글인간'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0일 방송된 '업글인간' 6회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2.8%, 최고 4%를 기록했다. 특히 여성 50대 시청률은 평균 3%, 최고 5.2%까지 오르며 큰 반응을 끌어냈다.

이날 방송에는 농구선수 허웅과 배우 이민정의 업그레이드 도전기가 펼쳐졌다. '업글인간' 최초로 온 가족이 출동한 허웅은 "이번 시즌을 치르다 보니 다른 농구선수들에 비해 피지컬 적으로 밀린다는 판단이 섰다"며 피지컬 업그레이드에 나섰다.

특히 허웅의 업그레이드를 지원하기 위해 나선 아버지 하재와 동생 허훈의 치열한 경기가 벌어져 재미를 더했다.

첫 고정 MC에 나섰던 이민정도 직접 업그레이드에 도전했다. 유치원 때부터 절친한 사이로 지내온 친구를 위해 특별한 요리에 도전한 것. 여경래 셰프의 특훈 아래 중식 셰프로 변신한 이민정은 뜨거운 불과 쉽지 않은 레시피에도 끝없는 연습으로 진정성을 더했다.

또한 가족의 든든한 지원으로 힘을 얻은 이민정은 진심을 담은 요리에 성공하며 친구에게 맛있는 음식을 대접해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업글인간'은 매주 목요일 밤 8시 40분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