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미운 우리 새끼', 오는 23일 방송
서인국, 실연의 아픔 고백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스틸컷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스틸컷


배우 서인국이 실연의 아픔을 고백한다.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다.

오는 23일 방영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는 서인국이 출연해 무한 매력을 발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母벤져스는 서인국이 등장하자 "잘생겼는데 재주까지 많다","사투리 쓸 때 매력적"이라며 열띤 환호를 보냈다. 이에 서인국은 母벤져스 앞에서 '애교 강의'까지 펼쳐 분위기가 한껏 달아올랐다.

하지만 서인국은 "좋아하는 이성에게 대차게 차인 적이 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그는 "로맨틱한 장소에서 노래를 부르며 고백했지만 거절을 당해 크게 당황했다"고 알렸다. 이후 장소 때문에 난처한 상황이 벌어졌다고 전해 역대급 긴장감에 휩싸이게 했다.

그런가 하면, 서인국은 사랑스러운 두 조카를 둔 '조카 바보'의 면모를 보여 흐뭇함을 자아냈다. 그러나 훈훈하던 분위기도 잠시, 조카의 창의성을 길러주려던 서인국은 2% 부족한 육아법으로 큰일 날 뻔했던 일화를 공개해 母벤져스가 초토화됐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오는 23일 밤 9시 5분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