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 똘망똘망 귀여움
정미애 아들 만났다
깜찍+러블리 머리띠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의 아들 젠에게 친구가 생겼다.

16일 밤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사유리와 아들 젠의 일상이 그려졌다.

사유리는 아들 젠을 위해 이유식을 만들어 먹였다. 정작 사유리는 식사를 제대로 챙기지 못했고 남은 이유식으로 끼니를 때웠다.

이어 낮잠에서 깬 젠에게 친구가 찾아왔다. 가수 정미애의 넷째 승우. 4개월 된 승우는 까만 머리숱과 눈썹이 매력적인 아이였다.

정미애는 젠에게 귀여운 머리띠를 선물했다. 젠은 인생 첫 친구로 승우를 사귀게 됐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