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 진솔한 속내 고백
'신서유기' 멤버들과 훈훈 우정 케미
'스프링 캠프' 안재현./사진제공=티빙
'스프링 캠프' 안재현./사진제공=티빙


지난14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신서유기 스페셜 ‘스프링 캠프’ 4회에서는 안재현의 진솔한 고백이 뭉클함을 자아냈다.

이날 안재현은 신서유기 YB팀 규현, 송민호, 피오와 함께 본격적으로 캠핑을 즐기며 힐링을 선사했다. 멤버들과 맛있는 음식과 술을 나누며 낭만적인 하루를 보낸 것. 이에 무르익는 분위기 속, 그는 가슴에 묻어뒀던 깊은 이야기를 전했다.

특히 안재현은 휴식기로 겪었던 고민을 허심탄회하게 밝혀 이목을 끌었다. 자신의 합류를 반겨주는 멤버들에게 “너무 오랜만에 2년을 쉬었잖아. 어떻게 해야 될지 어려웠어”라며 그간의 심정들을 솔직하게 전했다. 오랜만의 만남에도 속 깊은 대화로 진한 우정을 과시하는 모습은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안재현은 YB멤버들과 자연스러운 호흡을 보여주며 신미(新美)의 컴백을 다시금 알렸다. 이행시의 늪에 빠진 규현에게 계속해서 단어를 던져주는가 하면, 저녁식사 중 기막힌 곱창과 순두부찌개의 맛에 찐 리액션으로 먹방을 펼친 것. 멤버들과 점차 케미를 더해가는 모습이 앞으로 보여줄 재미에 대한 기대감을 유발했다.

다음 주 예고편에서는 안재현이 신서유기 OB멤버들과의 만남을 예고하고 있어 오는 21일 방송되는 ‘스프링 캠프’에서 그가 선사할 이야기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스프링 캠프’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 티빙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