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기 3세' 등장
"배우, 숙원 사업이다"
남편에게 '모닝 뽀뽀'
'업글인간' / 사진 = tvN 영상 캡처
'업글인간' / 사진 = tvN 영상 캡처


'업글인간' 함연지가 배우로서 꾸준히 도전하고 있다고 전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업글인간'에는 뮤지컬 배우 겸 유튜버 함연지가 출연했다.

MC 신동엽은 "'뚜기 3세'로 불리는 중이다. 심지어 어떤 분들은 뮤지컬 배우라는 직업을 모르는 분들도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함연지는 "숙원 사업을 해결하려고 나왔다"라며, "평생의 과업으로 삼고 싶은 직업은 배우다"라고 전했다. 함연지는 "작은 역할이라도 진실되게 하고 싶어서 꾸준히 도전 중인데 캐스팅되기가 쉽지 않더라. 그래서 배우로서의 함연지를 업글하고 싶다. 더이상 재벌 딸 함연지가 아닌 배우 함연지로 거듭나고 싶다"라고 밝혔다.

그는 아침에 일어나 남편에게 이마 뽀뽀를 한 뒤, 화장실로 갔다. 함연지는 화장실에서 대본 연습을 하며 스트레칭까지 바쁜 아침을 보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