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사이즈 체형 커버
구원 투수 정체는?
워너비 남편룩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제공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제공


'살림하는 남자들2' 패션테러리스트 양준혁의 놀라운 변신이 시작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패션 메이크 오버에 도전한 양준혁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양준혁과 박현선은 오랜만의 바깥 나들이를 앞두고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바로 결혼식에 왔던 절친한 후배, 김세진과 신진식을 만나기로 한 것.

그러나 외출 준비를 마친 박현선은 남편 양준혁의 패션을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는데. 그건 바로 상하의 의상을 빨강과 파랑으로 맞춘 남다른(?) 패션 센스 때문이었다고.

이후 박현선은 젊고 트렌디한 차림새의 김세진과 신진식을 보고 감탄, 남편 양준혁의 패션 코칭을 부탁했다. 이에 김세진은 극구 사양하며 자신보다 더 옷을 잘 아는 전문가를 소개해줬다는 후문이다.

그 결과, 양준혁의 패션이 워너비 남편룩으로 거듭났다고 알려져 양준혁의 패션을 구해준 특급 구원 투수의 정체가 누구인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흔한 남편에서 훈남 남편으로 환골탈태한 양준혁의 변신은 15일 밤 9시 15분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