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우, 첫 토크쇼 출연
구라 잡는 '예능 병아리'
'고라니' 별명 얻은 이유는
'라디오스타' 나인우/ 사진=MBC 제공
'라디오스타' 나인우/ 사진=MBC 제공


배우 나인우가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데뷔 첫 토크쇼에 도전한다.

오는 12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는 정준하, 김종민, KCM, 나인우와 함께하는 ‘순수의 시대’ 특집으로 꾸며진다.

지난주 방송 말미 ‘순수의 시대’ 특집 라인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출연진 중 유일한 배우인 나인우가 연예계를 대표하는 순수 캐릭터 정준하, 김종민, KCM 사이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나인우는 최근 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 남자 주인공 ‘온달’ 역에 긴급 투입돼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만큼 ‘라디오스타’ 출연에 더욱 관심이 쏠린다. 그는 바보같이 착하면서 평강(김소현 분)을 위한 일에는 앞장서는 온달을 설득력 있게 표현해 안방극장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나인우는 이미 방영 중이던 '달이 뜨는 강'에 긴급 투입돼 다양한 별명을 얻었다며 드라마 관련 비화를 공개한다. 또 온달 캐릭터처럼 동물과 특별한 교감 능력을 가져, 길고양이와 피크닉을 즐기는 남다른 일상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데뷔 후 처음으로 토크쇼에 출연한 나인우는 ‘라스’ 4MC의 질문에 솔직 담백한 입담을 자랑하더니, 이내 ‘대답 버퍼링’에 걸려 답변을 취소하는 등 순수미 넘치는 모습을 뽐낸다. 또 MC 김구라를 향해 똑 부러지는 한마디를 던지며 ‘구라 잡는’ 예능 병아리 활약까지 펼친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녹화 초반 나인우가 ‘순수의 시대’ 특집과 어울릴지 의문을 품었던 4MC는 “나인우, 이 라인업에 자격 충분하다”고 격하게 반응했다고 알려져 그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원조 순수 캐릭터 정준하는 ‘무한도전’ 멤버 중 가장 높은 아이큐를 기록했던 장면을 회상한다. 또 “전교 15등까지 했었다”며 우등생 에피소드를 들려준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순수의 시대’ 특집 4인은 맏형 정준하를 중심으로 서로의 이야기에 공감하고 귀 기울이며 남다른 케미를 자랑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라디오스타’는 오는 12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