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큐리, '대한외국인 출연'
아이돌 연애 목격담 고백
'대한외국인' 큐리./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큐리./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예능 ‘대한외국인’에서 티아라 큐리가 아이돌 연애 목격담을 고백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은 세대별 걸그룹 특집으로, 샤크라의 황보, 클레오의 채은정, 티아라의 큐리, 카라의 허영지가 출연한다.

큐리가 속한 티아라는 2009년 '거짓말'로 데뷔, 'Bo Peep Bo Peep', 'Roly-Poly', '처음처럼' 등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안무로 발매하는 곡마다 히트시키며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현재는 리더인 큐리를 포함해 지연, 효민, 은정 4인조로 활동 중이다.

이날 큐리는 ‘아이돌 육상 선수권 대회’에서 본 연애 목격담을 털어놓는다. 아이돌 육상 선수권 대회’는 각 아이돌 그룹들이 참가해 육상, 리듬체조, 양궁 등의 경기를 펼치는 프로그램이니만큼 많은 아이돌이 한자리에 모일 수밖에 없다.

허영지가 “아육대에서 연애 현장이 많이 목격된다고 하던데 언니들은 딱 보면 안다더라. 내 눈에는 잘 보이지 않았다”며 운을 떼자 큐리는 “은근히 옆에 있으려고 한다. 원래는 멤버들끼리 뭉쳐 있어야 하는데 혼자 떠돌아다니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한다”며 목격담을 고백, 걸 그룹 선배의 면모를 보여줬다는 후문.

큐리가 티아라의 명예를 걸고 우승에 성공할 수 있을지는 오는 1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