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초현실부부"
남편과 스킨십 없다?
별명 '12명', 부지런
'동상이몽2' / 사진 = SBS 영상 캡처
'동상이몽2' / 사진 = SBS 영상 캡처


'동상이몽2' 박탐희가 결혼 생활을 언급했다.

10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는 배우 박탐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박탐희는 "결혼 14년차, 초현실 부부?"라는 질문에 "'동상이몽2'을 보는데 남편들 대부분이 사랑꾼이더라. 정말로 저렇게 많을까 싶었다. 우리가 진짜인데 싶었다"라고 의미심장한 말을 전했다. 김구라는 "적극 지지한다"라고 말했다.

박탐희는 남편에게 스킨십이 없다는 말에 대해 "아이가 둘인데 육아하느라 남편에게 손이 닿을 시간이 없다"라고 전했다.

이에 김숙은 "그래도 가끔 심쿵할 때가 있지 않냐"라고 물었고, 박탐희는 "심쿵할 때가 있다. 놀라서 심쿵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탐희는 별명이 '12명'이라는 말에 "집에서 안 쉰다. 어질러진 것을 보지 못한다. 쉬지 않고 일한다"라며 정리 습관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