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우스' 속 범인
"납량특집이야?"
안정환, 이기심 지적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차은우가 이승기의 드라마를 언급했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국가대표 출신 출구선수 안정환이 출연했다.

폐교에서 모인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불안해하며 오프닝을 가졌다. 이승기는 "아직 납량특집 준비가 안 됐다"라고 말했고, 차은우는 "형이 제일 무섭다. 형 범인이지 않냐"라며 이승기의 드라마 tvN '마우스'를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승기는 드라마처럼, 차은우를 위협하는 듯한 리액션을 해 눈길을 끌었다.

제작진은 "사부는 여러분들보다 먼저 와서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라고 전했다.

이승기는 "이 야밤에, 강원도 산속에 폐교에? 따뜻한 잠자리를 준비해줬겠냐"라며 의심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가위바위보를 제안했고, 안정환은 "이기심이 다 나오네"라고 지적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