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3' 6일 첫 방송
이덕화부터 김준현까지
연예계 강태공 찾는다
'도시어부3' 예고/ 사진=채널A 제공
'도시어부3' 예고/ 사진=채널A 제공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3’(이하 ‘도시어부3’)의 이덕화와 이경규, 이수근, 이태곤, 김준현이 새 출발을 알린다.

오는 6일 첫 방송되는 ‘도시어부3’ 1회에서는 오랜만에 다시 뭉쳐 낚시 대결을 벌이는 도시어부들의 뜨거운 여정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은 ‘명불허전 두 악마’ 이덕화와 이경규가 시즌3의 새 출발을 기뻐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무사히 시즌3에 안착한 두 사람에 이어 세 번째 멤버로 이수근이 금의환향한다.

이수근은 “어떻게 하다 보니 승선하게 됐다”며 겸손하게 합류의 기쁨을 드러낸다. 곧이어 이태곤과 김준현이 등장하며 화려한 5인 체제의 완성을 알린다. 시즌3의 본격 출항을 앞둔 5인의 소감은 어땠을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시즌3는 고정 멤버 5인과 함께 새로운 어부를 뽑는 이야기로 시청자를 찾는다. 새 멤버에 도전하는 대망의 첫 번째 게스트는 누구일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불러모은다.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3’는 오는 6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