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TOP5 총출동
양지은, 우승 후 근황 공개
홍지윤, 화장품 모델 발탁
'대한외국인'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사진제공=MBC에브리원


트로트 열풍의 주역 ‘미스트롯2’ TOP5가 MBC에브리원 예능 ‘대한외국인’에 완전체로 출격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은 어린이날 특집으로 ‘미스트롯2’ TOP5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김다현과 김태연의 통통 튀는 활약 가운데, TOP5의 범상치 않은 퀴즈 실력이 눈길을 끈다.

먼저 ‘미스트롯2’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한 양지은은 나이가 가장 많다는 이유로 TOP5 멤버들로부터 퀴즈 에이스로 지목된다. 특히 김다현은 “지은 언니가 사신 만큼 많은 걸 알고 있을 것”이라며 양지은을 응원해 웃음을 자아낸다. 양지은은 최근 제주도에서 경기도로 이사한 사실을 깜짝 고백하는 등 ‘미스트롯2’ 우승 후 근황을 전한다.

가녀린 외모에 구수한 음색을 자랑하는 ’반전 트롯 바비’ 홍지윤은 생애 첫 화장품 모델로 발탁된 사실을 알리며 대세를 입증한다. 또한 ‘미스트롯1’ 선 홍자와 ‘미스터트롯’ 선 영탁이 ‘대한외국인’ 우승을 한 사실이 회자되며 ‘미스트롯2’ 선 홍지윤 또한 우승자 명단에 이름을 올릴 수 있을지에 관심이 집중된다.
'대한외국인'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사진제공=MBC에브리원
13살의 나이로 ‘미스트롯’ 최연소 미를 차지한 김다현은 평소 어른스러워 보인다는 말을 많이 듣지만, 사실은 애교가 많다며 ‘다현 표 애교송’으로 퀴즈 기선제압에 나선다. 이날 김다현은 대한외국인 팀의 13살 동갑내기 맥과의 달달한 케미로 어른들을 설레게 했다는 후문.

최연소 퀴즈 도전에 나서는 11살 김태연은 평소 육회와 파김치를 좋아하는 ‘반전 입맛’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어린이날’을 맞아 그 누구보다 퀴즈 도전에 의욕을 보인 김태연은 언니들의 퀴즈 도전 중에도 열혈 응원을 하는 등 폭풍 리액션으로 한국인 팀의 분위기 메이커로 활약했다고.

‘캡사이신 보이스’ 김의영은 한때 치킨집을 운영했던 박명수 팀장을 위해 ‘졸린 닭’ 개인기를 선보이며 엉뚱 매력을 발산한다. 또한 ”김의영이 평소 아이디어가 좋고 두뇌 회전이 좋다“는 멤버들의 제보가 잇따라 대한외국인 팀을 한껏 긴장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5인 5색 ‘미스트롯2’ TOP5가 출동한 어린이날 특집에서 퀴즈 우승자가 나올 수 있을지는 오는 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