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지석진, 박해일=원슈타인, 김남길=이상이
이제훈=박재정, 이승기=김정민

톱8 외 이정재=도경완, 류준열 = 황제성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MBC ‘놀면 뭐하니?’ 유야호의 ‘MSG워너비’ 블라인드 경연의 관문을 통과한 TOP8의 정체가 모두 공개됐다.

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선 ‘MSG워너비’ 프로젝트의 도봉산 조와 아차산 조 그룹 미션 현장과 블라인드 경연을 통과한 합격자TOP8의 정체가 공개됐다.

먼저 도봉산 조에선 이제훈, 이정재(도경완), 하정우가 블라인드 그룹 미션에 나섰다. 유야호의 착각으로 탈락하며 “포장을 깠으면 사야죠”라는 언박싱 어록을 남긴 이정재(도경완)은 추가 합격자로 미션에 나서 “제 실력 보여드리고 멋있게 물러나려고 왔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목 풀기 애창곡 시간에는 이제훈이 전람회의 ‘취중진담’으로 명품 음색을 뽐냈고 이정재는 포지션의 ‘아이 러브 유(I LOVE YOU)’를 선곡, 담백한 매력으로 감성을 흔들었다. 하정우는 바비킴의 ‘사랑..그놈’을 원곡보다 무려 다섯키를 올려서 부르며 고음종결자의 매력을 뽐냈다. 이어 세 지원자는 V.O.S의 ‘눈을 보고 내게 말해요’를 부르며 달달한 하모니를 선사했다.

서로 다른 음역대에서 각자 제 몫을 해내며 환상적인 화음을 선보인 도봉산 조에선 이정재(도경완)가 탈락했다. 한 번 더 포장이 오픈 된 ‘이정재’ 도경완은 “덕분에 좋은 추억 만들었다. 아내 장윤정은 여기 나가는 것 자체가 축복인 줄 알라고 하더라. 가수들과 서는 것이 실례일 수 있다고 했다”며 해맑게 안녕을 고했다.

‘죽음의 조’로 불린 아차산 조에선 이시언, 짐 캐리, 이승기가 그룹미션을 펼쳤다. 목풀기 코너에서 이시언은 조규찬의 ‘믿어지지 않는 얘기’를, 짐 캐리는 패닉의 ‘달팽이’를 부르며 유야호의 톱10귀를 사로잡았다. 이승기는 적재의 ‘별 보러 가자’로 자신만의 감성을 어필했다. 중년의 사랑이 생각난다는 유야호의 뼈 있는 말에 이승기는 “중년은 별 보러 가면 안 되느냐”라고 발끈해 폭소를 안겼다.

지정곡 그룹 미션에선 이지훈의 ‘인형’으로 대결을 펼쳤다. 유야호는 이날 처음 합을 맞췄음에도 미친 화음을 뽐낸 아차산 조의 노래에 “아차산 미쳤다. 오늘만큼은 세 분이 함께 데뷔한 그룹 같다”고 극찬하며 고민에 빠졌다. 결국 아차산 조는 그룹 미션 최초로 전원합격의 기쁨을 안았다.

4개 조의 그룹미션 결과 카더가든, 하도권, 도경완이 탈락하고 총 9명이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다. 다른 프로그램과 스케줄이 겹쳐 아쉽게 합류하지 못한 ‘류준열’ 황제성이 추가 탈락한 가운데 TOP8의 정체가 공개됐다.

송중기는 예능고수인 가수 지석진, 박해일은 음색깡패 래퍼 원슈타인, 김남길은 명품 배우 이상이, 이제훈은 감성 발라더 박재정, 이승기는 레전드 가수 김정민, 이시언은 실력파 래퍼 사이먼 도미닉(쌈디), 짐 캐리는 신 스틸러 배우 이동휘, 하정우는 마성의 보컬 KCM으로 드러났다.

치열한 블라인드 오디션을 통과한 합격자들의 화기애애한 첫 대면 현장에서 지석진은 “유야호 없이 우리끼리 음반 내자”라고 역모를 꾸미거나 진행 욕심을 드러내는 등 유야호와 쉴 틈 없는 티키타카로 찐 웃음을 유발, 꿀잼 지수를 높이기도 했다.

한편, 2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이번 ‘놀면 뭐하니?’는 1부 7.6%, 2부 10.6%(수도권 기준)의 시청률로 토요일 예능 프로그램 1위를 기록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