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왕의 관상?
"왕 역할 어울려"
김동현, 미천 신분?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김강훈이 왕의 관상을 이승기로 지목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경복궁 자체가 사부가 돼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경복궁 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최태성 강사와 배우 김강훈이 출연했다.

최태성 강사는 "궁사부로부터 전갈이 왔다. 왕이 될 사람을 뽑아달라는 전갈이다"이라고 말했다.

멤버들은 동궁 김강훈에게 왕이 될 상을 뽑아달라고 말했고, 김강훈은 "이승기 형"이라고 꼽았다. 이승기는 의기양양해하며 "물렀거라!"라고 호통을 쳐 눈길을 끌었다. 이승기를 뽑은 이유에 대해 김강훈은 "왕 역할을 하면 어울릴 것 같아서"라고 밝혔다.

이어 "가장 미천한 신분은?"이라고 물었고, 양세형과 김동현에게 관심이 쏟아졌다. 이 가운데 김강훈은 "김동현 형"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