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방송 성우 멘트
"오늘로 딱 15주년"
SBS 명예 공무원
'두시탈출 컬투쇼' / 사진 = '두시탈출 컬투쇼' 인스타그램
'두시탈출 컬투쇼' / 사진 = '두시탈출 컬투쇼' 인스타그램


'두시탈출 컬투쇼' 김태균이 방송 15주년을 자축했다.

1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오프닝에는 로고송이 아닌 성우가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멘트가 나왔다. 김태균은 "첫 방송 했을 때 소개한 성우 멘트를 들은 것이다. 오늘로 딱 15년이 됐다"라며 '두시탈출 컬투쇼' 15주년을 알렸다.

이어 김태균은 "자칭타칭 SBS 공무원인 내가 하루도 빠지지 않고 생방송을 했다"라며 "몇 년 더 할 지 모르겠지만 고막 베프가 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각 요일마다 출연하는 출연자들의 화환이 놓여있어 축제 분위기를 높였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