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 본격 활동 복귀 수순
이승기 대타로 반전 쓴 안재현
구혜선과 이혼 후 또 반전 만드나
배우 안재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안재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안재현이 구혜선과의 이혼 아픔을 딛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신서유기' 멤버들과의 재회, 주얼리 디자이너 활동을 통해서다.

안재현은 30일 '신서유기' 멤버들이 모두 출연하는 티빙 오리지널 '스프링 캠프' 합류 소식을 알렸다. 그는 가수 규현, 송민호, 피오가 속한 YB팀으로 깜짝 등장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촬영 전 안재현과 논의를 거쳐 합류를 결정했다"며 "깜짝 등장을 위해 멤버 모두에게 철저히 비밀로 하고 준비했다. 다시 돌아온 안재현과 다른 멤버들의 훈훈한 케미스트리를 기대해달라"고 설명했다.

이같은 소식에 '신서유기' 팬들은 "기다렸다" "환영한다" "용기내줘서 고맙다" "눈물 난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신서유기' 내에서 안재현의 활약이 도드라졌던 바, 그를 기다렸던 팬들의 환영이 이어지고 있다.

'신서유기'는 배우 안재현이라는 존재를 많은 대중들에게 알린 프로그램이다. 2015년 첫 방송된 '신서유기'는 과거 '1박 2일' 전성기를 이끌었던 주역들의 재회로 많은 화제를 낳았다. 하지만 시즌2를 앞두고 막내 이승기가 입대했고, 그는 후임으로 안재현을 적극 추천했다.
안재현이 처음 합류한 '신서유기2'/ 사진=tvN 캡처
안재현이 처음 합류한 '신서유기2'/ 사진=tvN 캡처
당시 안재현의 예능 프로그램 출연이 익숙하지 않았기에 많은 사람들은 의아하다는 반응이었다. 또한 모델에서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영화 '패션왕' 등에 출연했으나 그다지 높은 인지도를 갖지 못해 이승기의 대체자로 적합한지에 대한 의구심을 받았다.

하지만 우려는 기우였고, 안재현의 투입은 대반전을 만들어 냈다. 그는 첫 만남부터 솔직, 화끈한 입담으로 맏형 강호동을 당황하게 하고 '원조 미친자' 은지원에 대적하는 '신 미친자'라는 별명을 얻었다. 멀쩡한 허우대와 달리 흐물거리는 몸개그, 부족한 퀴즈 실력도 큰 웃음을 안겼다. 이승기의 빈 자리를 말끔하게 메운 것은 물론, 자신만의 매력으로 '신서유기'에 녹아들었다.

무엇보다 안재현의 인기를 견인한 건 사랑꾼 이미지였다. '신서유기2' 방영 중 구혜선과의 결혼 소식이 알려져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고, 그의 애처가같은 면모는 많은 여성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에 2017년 안재현, 구혜선의 결혼 생활을 그린 tvN '신혼일기'가 방영됐고, 두 사람은 이른바 '워너비 커플'로 거듭났다.
2017년 방영된 '신혼일기'/ 사진=tvN 제공
2017년 방영된 '신혼일기'/ 사진=tvN 제공
하지만 2019년 두 사람의 파경 소식이 알려지며 큰 충격을 안겼다. 이 과정에서 구혜선은 이혼 사유를 "안재현의 외도"라고 주장하며 결혼 당시 그의 언행을 폭로했다. 감정이 격한 상태에서 나온 구혜선의 일방적인 주장이었지만 안재현은 이미지에 큰 타격을 입었다. 결국 이혼 소송 과정에서 논란이 커지자 '신서유기 7'에 합류하지 못했다.

안재현은 2020년 MBC 드라마 '하자있는 녀석들'에 종영 이후 휴식기를 가졌기에 그의 복귀를 기다리는 이들이 많았다. 그러다 최근 주얼리 디자이너로서 활동 재개를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몇 년간 부침의 시간을 겪은 안재현은 이제야 복귀 수순을 밟기 시작했다. 개인사의 아픔으로 인한 휴식이라기엔 유독 긴 시간이었기에 그를 향한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용기를 내고 대중 앞에 다시 선 그가 다시 한 번 반전을 만들어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