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전영록의 음악 인생
'억' 소리나는 패션
'연중 라이브' / 사진 = KBS 제공
'연중 라이브' / 사진 = KBS 제공


'연중 라이브' 한국 배우 최초로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윤여정의 소식을 ‘연중 이슈’에서 전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 2TV '연중 라이브'의 코너 '연중 이슈'에서는 지난 26일, 한국 배우 최초로 제93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윤여정의 소식을 전한다. 미국으로 이민을 떠난 한국인 가족의 삶을 다룬 내용으로 전 세계인의 공감을 불러일으킨 영화 '미나리'. 유쾌한 통찰력을 지닌 할머니 순자 역을 맡은 윤여정은 여우조연상 42관왕 달성을 기록하며 한국 영화계의 새 역사를 썼는데. 그녀의 수상 소식에 많은 연예계 동료들의 축하 인사가 쏟아지고 있는 것은 물론, 수상소감까지 화제가 되고 있는 상황. 전 세계가 열광하는 월드 스타로 우뚝 선 윤여정의 56년 연기 인생을 '연중 라이브'에서 만나본다.

레전드 스타의 명곡 무대들을 만나보는 시간, 올타임 레전드에서는 특유의 숨소리 창법으로 소녀들 마음에 불을 지폈던 원조 만능 엔터테이너 전영록이 소환된다. '종이학',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 '불티' 등 장르와 세대를 뛰어넘은 전영록의 히트곡 퍼레이드가 펼쳐질 예정인 가운데. 잠자리 안경, 가죽 재킷, 선글라스 등 80년대 패션 트렌드를 이끌었던 그의 모습과 '돌아이' 시리즈 등 각종 영화에 출연했었던 반전미 가득한 모습까지. 우리들의 영원한 청춘스타' 전영록의 레전드 음악 인생이 펼쳐진다.

역대급 주제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차트를 달리는 여자'에서는 눈을 뗄 수 없을 정도로 화려한 스타들의 패션 아이템이 공개된다. 명품 중의 명품, 말 그대로 '억' 소리 나는 스타들의 패션부터 명품인 줄 알았는데 알고 보니 '저렴이' 아이템이었던 반전 패션까지. 궁금했던 스타들의 패션 정보가 낱낱이 공개될 예정. 시계 가격만 약 1억 1천만 원. 월드클래스 패션 아이템을 선보인 스타와 함께 '패션의 완성은 얼굴?' 1만 원대의 원피스를 완벽 소화한 스타의 정체가 밝혀질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모은다. 과연 순위에 랭크된 스타는 누구일지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다.

마지막으로, 명품 보이스로 금요일 밤을 꽉 채울 ‘연중 플레이리스트’에서는 트로트 아생마 신승태와 음색 여신 최향이 함께 출격한다. 인터뷰 내내 티격태격 찐친 케미를 보여준 두 사람은 같이 먹방 투어를 다닐 정도로 친하지만, 듀엣 호흡을 맞춘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해 놀라움을 자아냈는데. 듀엣곡의 정석이라고 불리는 곡을 선곡한 두 사람은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고 한다. 더불어, 즉흥 랩을 선보인 최향과 신승태 표 특별한 랩까지, 환상의 티키타카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연중 라이브'는 오는 3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