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듬 타' 재해석 무대
비투비 셀프 카메라
믿고 보는 퍼포먼스
'킹덤: 레전더리 워' / 사진 = Mnet 제공
'킹덤: 레전더리 워' / 사진 = Mnet 제공


'킹덤 : 레전더리 워'가 선공개 영상을 통해 2차 경연 준비에 나선 에이티즈와 비투비의 이야기를 전했다.

28일 공개된 Mnet '킹덤: 레전더리 워' 5회 선공개 영상에는 비투비와 에이티즈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겨 관심을 높인다.

먼저 에이티즈는 노래를 바꿔 재탄생 시켜야 하는 2차 경연 미션에서 상대 팀으로 아이콘을 선택, 그 이유를 애정 가득한 팬심임을 밝혔다. "아이콘 선배님들의 무대를 보면서 꿈을 키웠다"는 성화와 "콘서트도 보러갔다"는 산 그리고 우영은 "꼭 친해져야겠다고 생각한 분이 김진환 선배님"이었다며 수줍은 미소를 지어 훈훈함을 더했다. 또한 이번 경연을 통해 함께 윈-윈(WIN-WIN)을 했으면 좋겠다고 밝힌 에이티즈가 롤모델인 아이콘의 노래 '리듬 타'를 어떻게 새롭게 재창조했을지에도 궁금증이 높아진다.

믿고 듣는 비투비는 스트레이 키즈의 'Back Door'를 통해 믿고 듣고 보는 퍼포먼스라는 색다른 변신을 예고한다. 특히나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는 비투비의 이미지와 달리 강렬한 콘셉트를 가진 그룹의 노래인 만큼 어떤 '리 본(RE-BORN)'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인다. 셀프 카메라에서도 고음을 연습하는 이창섭, 안무 연습에 열중한 이민혁, 랩 메이킹 중인 프니엘, 노래의 포인트가 될 노크 소리 찾기에 나선 서은광까지 각개전투를 펼치는 네 멤버의 모습이 공개돼 어떻게 하나의 무대로 합쳐질지 설렘을 안기고 있다.

더불어 비투비의 '기도(I'll Be Your Man)'를 택한 스트레이 키즈 역시 또 어떤 도전적인 무대를 준비했을지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지난 방송을 통해 아이콘, SF9, 더보이즈의 2차 경연 무대가 먼저 공개되고 비투비, 스트레이 키즈, 에이티즈의 무대만이 남은 가운데 과연 기존의 노래들이 상대 팀의 색깔을 만나 어떻게 재탄생 될지 흥미진진한 시선이 모이고 있다.

한편 '킹덤 : 레전더리 워' 5회는 오는 29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