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지개떡 쌓기 게임
김종민, 멤버들 야유
'돼갈량' 윙크 의미?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 사진 = KBS 제공


'1박2일' 김선호가 주체할 수 없는 예능 매력을 보인다.

25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는 지금 이 순간 특집 첫 번째 이야기로, 푸르름이 가득한 전북 부안군 변산반도 국립공원에서 자연을 만끽하는 여섯 남자의 하루가 그려진다.

천혜의 자연에 흠뻑 빠져있던 멤버들은 다음 장소로 이동하기 위한 미션으로 무지개떡 쌓기 대결을 벌인다. 오색찬란한 미션복을 갈아입은 멤버들은 간단한 게임 설명에 자신감을 드러낸다고.

단번에 이해한 딘딘은 "오~ 어렵지 않네!"라고 반색한 반면, 김종민은 "뭐야? 어떻게 하래?"라고 되물어 멤버들의 야유가 쏟아진다. 이에 김종민은 집중할 수 없었던 상상도 못 할 이유를 내놓아 폭소를 터뜨렸다고 해 궁금증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게임이 시작되자 '돼갈량' 문세윤은 제작진 몰래 윙크 작전을 펼친다. 의미를 알고 있는 멤버들은 뿜어져 나오는 웃음을 참지 못하고, 제작진은 영문을 몰라한다고. 멤버들이 하달받은 돼갈량의 오른눈 작전은 무엇일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한편 김선호는 "몸이 내 마음대로 안 돼요!"라며 이번 게임에서 주체할 수 없는 예능력을 과시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고. 예능신의 가호를 받은 김선호의 폭소만발 순간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1박 2일 시즌4'는 25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