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스킬 대방출
다섯 살 하로로?
나은이 '롤린'까지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가 삼 남매 아빠 하하와 만난다.

25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9회는 키 작은 꼬마 이야기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찐건나블리의 집에는 아이들의 공식 삼촌 광희와 '슈돌' 내레이터로 활약 중인 하하가 방문한다. 삼 남매의 아빠로 누구보다 아이들을 잘 이해하고, 다루는 하하의 활약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물할 예정이다.

이날 광희와 하하는 국가대표로 발탁되어 훈련을 떠난 주호 아빠를 대신해 울산 찐건나블리 육아에 나섰다. 이때 이미 여러 번 찐건나블리를 만나 익숙한 광희와 달리, 아이들을 처음 만나는 하하는 보다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다섯 살 하로로로 변신했다.

먼저 하로로는 흥겨운 댄스 신고식으로 아이들을 사로잡았다. 다섯 살(?)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하로로의 댄스 실력이 건나블리의 시선을 강탈했다는 전언. 이어 나은이는 역주행 신화를 쓰고 있는 브레이브 걸스의 ‘롤린’ 댄스로 화답하며 흥겨움을 더했다고.

찐건나블리와 어느 정도 친해진 뒤 하하는 본격적으로 아이들을 돌보며 삼 남매 아빠의 위엄을 보여줬다. 특히 광희의 음식을 거부하는 건나블리에게 능숙하게 음식을 먹이는 모습은 모두의 감탄을 유발했다고 해 기대를 자아낸다.

또한 이들은 함께 놀이터로 나가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고 한다. 이때 높은 곳에 올라간 광희는 찐건나블리에게 하고 싶었던 말을 대방출했다고. 과연 광희가 아이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은 무엇이었을까. 이를 들은 찐건나블리는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찐건나블리와 하하, 광희의 즐거운 하루는 25일 밤 9시 15분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79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