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MSG워너비 오디션 지원자들의 정체가 공개되고 있다. 특히 유아호의 극찬을 이끌어낸 지원자 김남길과 박해일 등 베일에 싸인 인물이 누구인지 맞추기 위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 과연 MSG워너비의 최종 멤버로 합류하게 될 인물은 누가 될까.

지난 24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 유야호의 MSG워너비 오디션 지원자들의 블라인드 그룹 미션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1차 블라인드 오디션에 합격한 총 12명의 합격자는 유야호의 복불복 조추첨에 의해 우장산 조 (김남길-노주현-류준열), 수락산 조 (박해일-송중기-조니뎁), 아차산 조 (짐캐리-이시언-이승기), 도봉산 조(이제훈-하정우-이정재)로 나뉘어 그룹 미션에 임했다. 유야호의 실수로 정체가 공개된 이정재(도경완)까지 추가 합격 소식이 전해졌다.

이번 그룹 미션은 멋진 한옥 세트와 한복은 입은 지원자들의 창호지 실루엣이 어우러지며 보는 즐거움은 물론 적재적소에 울려 퍼지는 전통 악기를 활용한 음악이 웃음과 긴장감을 동시에 안겨줘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모두 즐겁게 했다.

우장산 조에는 김남길, 노주현, 류준열이 합을 맞췄다. 목 풀기 애창곡 부르기에선 김남길이 김동률의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로 더 깊어진 고막남친 매력을 뽐냈고, 노주현은 박정현의 '꿈에'로 소울 보이스 매력을, 류준열은 팀의 '사랑합니다'로 감미로운 반전 보이스로 유야호의 감탄을 불렀다. 이어 조 미션곡인 스윗소로우의 '아무리 생각해도 난 너를'을 함께 부르며 각자의 색깔이 돋보이는 보이스와 절묘하게 어우러지는 하모니로 귀를 사로잡았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고심에 빠진 유야호는 "제가 만들 그룹 멤버를 뽑는 거니까 제가 다 짊어지고 갑니다"라고 제작자의 숙명을 토로하며 노주현을 탈락자로 지목했다. 노주현의 정체는 대체불가 음색황제 카더가든. 미안해하는 유야호에게 카더가든은 "이 노래는 제가 소화를 잘 못한 것 같다. 정말 재밌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락산 조에서는 박해일 송중기 조니뎁이 출격해 호흡을 맞췄다. 목 풀기 애창곡에선 '요즘 목소리' 박해일이 박진영의 '허니 (Honey)'를 부르며 빼어난 리듬감을 뽐냈고 송중기는 이문세의 '빗속에서'를 옛 감성이 더해진 블루지한 느낌으로 소화했다. "지석진 씨가 좋아했던 여성분에게 불러줬던 곡"이란 유야호의 느닷없는 폭로에 송중기의 반응이 찐 웃음을 선사했다. 조니뎁 역시 신승훈의 '널 사랑하니까'를 진성과 가성을 오가는 보이스로 노련하게 소화, 감탄을 불렀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화면
이어 세 도전자는 미션곡인 바이브의'‘미워도 다시 한번'으로 화음을 맞췄다. 유야호는 탈락자로 조니뎁을 지목했다. 조니뎁은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씬스틸러로 활약한 배우 하도권. 유쾌한 매력을 뽐낸 하도권은 "목소리 섞는 것도 연습과정도 너무 재밌었다"고 웃으며 퇴장했다.

이날 '놀면 뭐하니?'는 수도권 기준 1부 7.1%, 2부 11.3%의 시청률로 토요일 예능 프로그램 1위를 기록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에서도 8.1%(2부 수도권 기준)를 기록해 토요일 전체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최고의 1분은 ‘수락산 조 탈락자 조니뎁의 정체가 하도권임이 밝혀지는 장면(19:42)’으로 수도권 기준 13%를 기록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