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센 언니의 토크
그가 밝힌 이상형 조건
"MC 중에 이상형 있다"
'티키타카' 제시 편/ 사진=SBS 제공
'티키타카' 제시 편/ 사진=SBS 제공


가수 제시가 SBS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 출연해 '센 언니'다운 입담을 뽐낸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티키타카'에는 제시가 출연해 '매운맛' 입담으로 안방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히트곡 '눈누난나'에 이어 신곡 '어떤X'로 쉴틈 없는 활약을 이어가고 있는 제시는 이날 시원시원한 입담과 퍼포먼스로 '티키타카' 버스를 발칵 뒤집어놓는다.

과거 남자친구에 대한 이야기도 솔직하게 털어놔 MC들을 깜짝 놀라게 만든다. 제시는 "첫 남자친구가 4년 동안 나이를 속였다"고 고백한다. 더욱 놀라운 것은 제시가 전 남자친구의 실제 나이를 알게 된 계기였다고. 그가 남자친구의 거짓말을 어떻게 밝혀 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 제시는 자신만의 이상형 조건으로 "'이것'만 있으면 된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제시에게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이것'은 무엇일까. 그는 또 '티키타카' MC들 가운데 이상형을 꼽아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는고 한다. 제시가 "어렸을 때부터 완전 찐팬이었다"고 말한 MC는 누구였을지 본방송이 기다려진다.

그런가 하면 제시는 소속사 사장인 싸이와의 빵 터지는 일화를 털어놓는다. 그는 싸이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드러내 모두를 놀라게 할 예정이다.

'티키타카'는 오는 25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