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우 태세 전환
양희은, 어리둥절
리마인드 여행 운명은?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제공
'살림하는 남자들2' / 사진 = KBS 제공


'살림하는 남자들2' 화가 나 숙소에서 나가 버렸던 김일우가 급 태세 전환을 한 이유는 무엇일까.

24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김일우, 양희경, 윤예희의 리마인드 속초 우정 여행 2탄이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 유쾌한 분위기 속에 속초 여행을 떠난 김일우는 저녁 식사를 준비하던 중 윤예희와 사소한 일로 갈등을 빚었다. 이에 김일우는 갑자기 자리를 박차고 나가 버렸고 심상치 않은 분위기에 당황한 윤예희와 양희경의 모습이 그려지며 걱정스럽게 만들었던 상황.

이후 다시 숙소로 돌아온 김일우는 갑자기 "나 도저히 못 견디겠어"라고 말하며 폭소를 터뜨렸고 이에 어리둥절해하던 윤예희는 모든 진실을 알고 난 뒤 안도의 눈물을 흘렸다.

그런 두 사람을 번갈아 보던 양희경은 "너희 둘은 아무래도 같이 살아야 할 것 같아"라고 말해 대체 이날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다음날 설악산을 등반하기로 한 세 사람은 갑자기 안개가 끼며 급변하는 날씨와 함께 양희경이 “더 못 올라가겠다”며 중도 포기하는 위기를 맞았다고 해 과연 25년 만의 리마인드 여행이 어떻게 마무리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랜 시간 동안 변치 않는 찐 우정을 보여준 김일우, 양희경, 윤예희의 리마인드 여행의 결말은 24일 밤 9시 15분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