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택' 넘어 '예능택'
6인6색 반전의 향연
김요한, 멋짐 폭발
'노는브로' / 사진 = E채널 제공
'노는브로' / 사진 = E채널 제공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가 5월 5일 첫 방송을 확정 지은 가운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22일 '노는브로' 측은 박용택(야구), 전태풍(농구), 김요한(배구), 조준호(유도), 구본길(펜싱), 김형규(복싱)의 일상이 담긴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키우고 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6명의 브로들의 반전 가득한 일상 모먼트가 담겨있다. 먼저 전직 배구 선수에서 현직 게임회사 이사로 변신한 김요한은 일이면 일, 자기관리면 자기관리 등 멋짐이 흐르는 일상을 보여주고 있다. 또 자유로운 전업 주부가 된 삼남매 프로 육아러 전태풍의 혼을 쏙 빼놓는 일상과 주체할 수 없는 에너지를 뽐낸 막내 온 탑 김형규의 파이팅 넘치는 모습도 흥미롭다.

또 펜싱 마스크 속에 가려진 훈훈한 외모를 매일 마스크팩으로 정성스레 가꾸는 '마스크는 내 운명' 구본길과 올림픽 이후 새로운 도전을 기다리는 의욕만발 메달리스트 조준호, 마지막으로 마운드에서는 '기록택'이지만 예능판에서는 햇병아리인 야구 레전드 박용택의 반전 매력까지 운동밖에 몰랐던 선수들의 경기장을 벗어난 색다른 경험이 예고돼 흥미를 끈다.

마침내 첫 번째 하프타임을 맞이한 여섯 명의 멤버들이 과연 인생의 어떤 경험을 새로 쌓을지 궁금해지는 상황. 뿐만 아니라 이들의 훈훈한 케미와 여린 감수성 등 치열하게 살아온 선수들의 숨겨진 마음을 털어놓고 또 이를 통해 찐한 위로를 안길 '노는브로'만의 이야기가 기다려지고 있다.

한편, 티캐스트와 왓챠가 공동제작하는 예능 프로그램 '노는브로'는 오는 5월 5일 오후 8시 50분 E채널에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