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셔리+짠내 공존
최고급 호텔 레스토랑
1인분만 주문?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제공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제공


'미운 우리 새끼' 박군, 이상민의 럭셔리와 짠내가 공존하는 잊지 못할 하루가 공개된다.

18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은 생일을 맞은 박군을 데리고 최고급 호텔의 한 레스토랑을 찾았다. 호텔 레스토랑이 난생 처음인 박군이 설레하는 모습에 이를 지켜보던 母벤져스도 흐뭇해했다.

그런데 잠시 후, 뜻밖의 상황이 펼쳐져 어머니들의 안타까움과 웃음을 동시에 자아냈다. 알고 보니, 사람은 두 명이지만 코스요리는 1인분밖에 시킬 수 없는 '궁'상민의 웃픈 속사정(?)이 밝혀진 것.

이상민은 생일인 박군에게 세계 3대 진미가 들어간 코스 요리를 양보하며 "나는 이미 먹어 본 맛"이라고 남다른 허세를 부려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식사 내내 품위를 잃지 않으려 노력하던 상민이 호텔 직원에게 대망신을 당하는 굴욕 사건까지 벌어져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박군이 먹는 모습을 보며 입맛만 다시고 귀가한 이상민이 미슐랭 못지않은 궁슐랭 코스 요리를 선보여 또 한 번 母벤져스의 웃음을 자아냈다.

상상을 초월한 궁상민표 코스요리의 정체는 18일 일요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