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G워너비 프로젝트
"목소리가 낯 익어"
조남지대 노래 열창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유야호 유재석이 남창희의 정체를 알아차렸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MGS워너비' 블라인드 오디션이 그려졌다.

이날 '이동욱' 지원자가 등장했고, 유야호 유재석은 "뭘하는 분이냐"라고 물었다. '이동욱' 지원자는 "데뷔 20년이 됐다. 노래도 하고 연기도 하고 다 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나윤권의 노래를 하던 중 떨리는 모습을 보였고, 유재석은 "목소리가 낯이 익는다. 너무 어려운 곡을 선곡한 것 아니냐. 본인이 잘 부르는 곡을 하지"라고 말했 다. 지원자는 "미세먼지 때문에 목이 안 좋아졌다"라고 해명했다.

유재석은 "남창희 씨 아니냐"라며 조남지대 노래를 불러줄 수 있는지 물었다. 지원자는 "조남지대?"라며 어색한 모습을 보였고 "잘 모르는데 한 번 불러보겠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제작진이 준비한 노래방 기계에 조남지대의 노래가 없었다. 지원자는 노래를 시작, 유재석은 "맞네"라며 남창희라고 확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결국 탈락했고 갓을 벗자 남창희의 얼굴이 나타났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