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틋한 장거리 생활
김성은, 세 아이 엄마
여전한 '사랑꾼' 부부
김성은·정조국 부부 / 사진 = SBS 제공
김성은·정조국 부부 / 사진 = SBS 제공


배우 김성은이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합류해 전 축구선수 정조국과의 결혼생활을 공개한다.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배우 김성은♥정조국이 새 '운명부부'로 합류한다. 김성은은 남편 정조국과의 애틋한 장거리 결혼 생활을 보여준다. 남편 정조국이 은퇴 후 제주도에서 코치로 활동 중이기 때문. 또한 세 아이 엄마로서의 극한 육아 일상 역시 공개될 예정이다.

여러 방송과 SNS 등에서 여전히 신혼 같은 애정을 드러내며 사랑꾼 부부로 자리매김한 두 사람. 그런 두 사람에게는 어떤 '동상이몽'이 존재할지 더욱 관심을 모은다. 김성은♥정조국 부부의 결혼생활은 26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김성은은 지난 2009년 전 축구선수 정조국과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